잡동사니들, 다시 생명을 얻어 펄떡거리다         
 
신양호작가의 작업실 ‘화실아래넝쿨덩쿨’은 입구부터 실내까지 종잡을 수 없는 물건들로 빼곡하다. 그의 수중에, 혹은 그의 작업실로 들어간 온갖 ‘잡동사니’들은 좀체 바깥으로 나올 수 없다. 오직 그의 작품 안에 한 자리를 차지할 때에야 다시 빛을 본다.

쌓아놓고, 늘어놓고, 찡겨놓고, 더러는 쳐 박아 놓은 것들은 죄다 ‘남이 쓰다 버린, 낡고 오래됨’ 이외엔 도무지 닮은 점을 찾을 수 없다.

나무쪼가리, 판자, 콘크리트파편, 막대기, 몽당연필, 철사, 끈, 주먹 칼, CD, 컴퓨터부품들, 나사, 볼트, 너트, 호미, 북어껍질, 쪼개진 화분, 담뱃갑, 녹슨 쇠자, 물감 통, 빗자루 몽댕이, 부서진 핸드폰••• , 한나절을 꼬박 둘러보며 열거해도 숨이 찰 지경이다. 심지어 소 장수들이 쓰던 긴 저울대와 미닫이문의 바닥 틀, 시골 어느 농가에서 수십 년은 족히 쓰다 버렸을 쟁기 틀도 있다. 어느 술꾼이 흘리고 간 모자도 걸려 있고, 참치잡이 고깃배가 쓴다는 와이어도 친친 감겨져 있다.

내과의사인 그의 아버지가 지난 날 병원에서 기록했다는 손때 묻은 환자 차트지도 차곡차곡 쟁여져 곱게 빛바래가고 있다. 세상 어디에선가 저마다 쓰임으로 세월을 묵혔던 물건들은 그의 작업실에 한데 모여 작지만 거대한 하나의 세계를 이룬다. “일종의 ‘스크랩 아트’다. 사물들을 모아놓고 필요한 곳에 적용하는 방식이다. 역사적으론 2차 대전 이후 다다이즘에서 비롯되었고, 최근엔 폐기물을 창조적으로 재생산해내는 정크아트로 발전했다. 나는 90년대 중반 평면적 회화에서 입체적 작업으로 넘어오면서 작품 안에 사물들을 끌어들이기 시작했다.”

지난 95년 중흥동 골목 일대를 돌며 주워 모은 물건들로 작업한 오브제 작품 ‘무제’가 비구상이라면 지난해 대인시장에 입주한 뒤 새롭게 선보인 ‘갈치’ 연작들은 구상 작품들이다. 추상적인 작업이 대중과의 소통에 장애가 되고 공감이 약하다는 생각에서였다. 오래된 물건들을 활용한 그의 작품이 시장이라는 특별한 공간에서 새로운 경향으로 발전한 셈이다. 작업실에 쌓인 오래된 물건들을 둘러보면 저건 여기에 끼워 넣으면 좋겠다는 감이 온다. 그럴 때마다 하나씩 집어 적용해본다. 갈치를 소재로 한 오브제작업은 늘 그렇게 이어진다. 누가 봐도 알기 쉬운 모양이어서 작업 자체도 재미있고 감상하는 사람들도 편하게 느낄 수 있다.”

뭔가의 부속이었던 물건들은 분해되어 버려지고, 와해된 채 ‘유폐’ 되었지만 그의 작품을 통해 새로운 생명을 얻고 미적 감흥을 준다. 낱낱의 물성(物性)이 그대로 살아있으면서도 또 다른 전체로서 조화를 이뤄낸다는 점이 그의 탁월한 작품세계다. 갈치 하나를 감상하면서 그 갈치를 이루는 오래된 사물들의 파편과 그것에 담긴 살아있는 물성을 발견하는 의외성! 그것이 신양호의 오브제 작품이 주목받는 이유다. 보통사람의 눈에는 그저 허접한 쓰레기 같은 물건들이지만 그의 방에선 저마다의 존재감이 살아있다. 그리고 그의 눈과 마주쳐 서로 감응할 때 창작과 예술의 영역으로 들어와 천지만물의 위대한 본성을 다시금 드러낸다. 아무렇게나 쓰다 버리고 처분해버리는 세상을 향해 그의 작품들은 ‘세상에 태어난 그 어떤 것도 함부로 폐기될 순 없다’ 고 웅변한다.    

글  전라도닷컴 황풍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논밭예술학교 기획전시 우리나라 좋은나라 1st. - [한다(韓多)]展



생태문화공간 논밭예술학교에서 새해 첫 전시 한다(韓多)展이 열립니다.

 한다(韓多)는 한산오일장이 열리는 충청남도 한산의 공예인들이 함께 모여 만든 공예브랜드로서 한산의 다양한 문화가치라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숨은 장인들이 만들어가는 아름다운 예술을 논밭예술학교에서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초대일시 : 2011년 3월 5일(토) 오후 2시 

전  시 명 : 우리나라 좋은나라_한산오일장 ‘한다(韓多)’展 

장      소 : 논밭예술학교 [약도] www.논밭예술학교.kr 

전시기간 : 2011년 3월 1일(화) – 3월 15일(화) (매주 월요일 휴무) 

문      의 : 031-945-2720 / farmingisart@gmail.com


관련 링크 ;

한산오일장- 우리나라 좋은나라 한다(韓多) 전시회 안내

- 전시 안내 리플릿 상세 보기

  • 지난 한산소방서에서의 전시 풍경 보기

  • 오프닝 잔치: 한산오일장 공예전시전 - 한다(韓多)展 

  • 페이스북 이벤트 


  • *논밭예술학교의 전시공간 '논밭갤러리'에서는 자연친화적인 의식을 바탕으로 한 실험적인 작품과 농촌, 농사를 테마로 한 전시를 소개하고, 특히 지역 곳곳의 숨은 장인들의 작업을 소개하는 ‘우리나라 좋은나라’ 기획전을 2011년부터 시작합니다. 그 첫번째 테마가 한산오일장 한다(韓多)展 이오니 많이 참석해주셔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Art Road 77 아트페어 2th

    With Art, With Artist !






    예술과 함께, 예술가와 함께... 문화예술에 뜻을 함께 하는 사람들이 힘을 모아 추진된 헤이리는 한국 문화예술계의 특색 있는 예술마을로 자리 잡았습니다. 여기서 더 나아가 미술계를 앞장서는 헤이리가 되기 위해 새로운 시도를 거듭하고자 합니다.


    그 실천의 일환으로 2009년에 이어 두 번째
    ‘Art Road 77 - Art Fair 2th'을 추진하고자 합니다. '77'이라는 숫자는 예술마을 헤이리를 지나가는 국도 자유로의 번호입니다. 헤이리 내의 다수의 갤러리와 문화공간들이 참여하는 'Art Road 77'미술제는 자유로와 헤이리 그리고 임진각을 예술 벨트로 묶는 문화예술 브랜드로 내용을 갖추고 한국은 물론 세계적으로도 이슈가 되는 중요한 문화예술 축제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입니다.


    ‘Art Road 77 - Art Fair 2th'
    의 사업성격은 우리 화단의 20, 30대 작가를 대상으로 하는 국내 유일의 아트페어로써 With Art, With Artist ! 의 캐치 프레이즈 아래 전도유망한 청년작가를 발굴, 지원하려는 기본취지를 가지고 있으며. 동시에 사업의 수익금을 국제아동권리기관 '세이브더칠드런’에 기부하는 '기부형 아트페어'라는 공익적 역할도 함께 수행하고자 합니다.


    본 사업은 현재 활발하게 작업 활동을 하고 있는 유망 청년작가 77명을 선정하여 그들의 실험적인 작업을 한눈에 전시 조망할 수 있는 <본전시>와, 한국 화단에서 탄탄한 작가적 위치를 가지고 있는 중견및 원로작가들의 기부 작품으로 구성된 <중견작가전> 및 대구아트페어가 참여하는 <대구의 젊은 시선전> 등 2개의 특별전을 개최함으로써 다양하고도 풍성한 내용의 아트페어로 추진됩니다.



    세상을 향한 따뜻한 마음들이 모여 진행되는 이번 art road 77 에 참여하는 13곳의 갤러리 중 하나인 생태문화공간 논밭예술학교에서 젊은 작가 9명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현대미술의 새로운 지평을 이끌어 갈 한국 작가 배윤환 사윤택 아트놈 윤기언 이만나 이재훈 정도영 한석현 한태호의 작품을 통해 젊은 작가들의 잠재적 발전 가능성과 현재 미술의 동향을 파악하고 감상해 보세요.

     

    ■ 전 시 명 : Art Road 77 아트페어 2th - With Art, With Artist !

    ■ 전시기간 : 2010. 8. 6(금) - 8. 26(목) (21일간)

    ■ 오 프 닝 : 8월6일 오후 6시 Book house Art Space

    ■ 주 최 : Art Road 77 조직위원회, 여성신문사

    ■ 주 관 : Art Road 77-Art Fair 운영위원회

    ■ 후 원 : 파주시, (사)헤이리, (사)문화예술나눔, 월간퍼블릭아트

    ■ 협 찬 : 한화, 삼성, 삼익악기, NH보험, 휴스콘건설, 별컬렉션, 쌈지농부, 비노비노, 스타벅스

    ■ 기부단체 : 세이브드칠드런 코리아(국제아동권리기구)

    ■ 전시공간 : 논밭갤러리, 금산갤러리, 갤러리이레, 갤러리한길,  갤러리퍼즈

                      동화나라, 리오 갤러리, 리앤박 갤러리, 북하우스 아트스페이스

                      아트스페이스 With Artist, 아트팩토리, Han.갤러리, 희원

    ■ 전시내용

              - 본전시    
             
    Prime Exhibition : 청년작가전

             - 특별전 Ⅰ,Ⅱ

              Special ExhibitionⅠ : 중견작가전

              Special ExhibitionⅡ : 대구아트페어 청년작가전 - 대구의 젊은 시선

    ■ 전시부문 : 한국화, 양화, 판화, 조각, 사진, 기타 등

    ■ 참여작가수 : 총 131명 (본전시 77명, 특별전Ⅰ 44명, 특별전Ⅱ 10명)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쌈지농부 아트디렉터 이진경 작가의 작품이 헤이리에서 선보여졌습니다!! 이진경 작가의 손글씨는 서울 인사동 쌈지길 뿐만 아니라 방송프로그램에서도 자주 볼 수 있고, 2009년에는 부산 비엔날레 전시를 맞이해 광안리에 이색간판으로 등장할 만큼 인기를 누린 글씨랍니다^^! 최근에는 폰트 클럽 산돌에서 쌈지농부체(쌈지농부이진경체)를 출시 판매하며 많은 사람들이 이진경 작가의 다정다감하고 부드러운 손글씨를 즐길 수 있게 되었죠^^!

    2002년 부터 쌈지길의 아트디렉터로 활동하면서 BI, 홈페이지, 서체, 벽화 등 다양한 작업을 진행하였고, 2010년 쌈지농부 아트디렉터로 다양한 활약이 기대됩니다.^^!

    헤이리 전시장 전경 사진을 감상하세요~~












     > 2007년 10월 이진경 작가의 개인전 "앞산"展 작품 - '달' 은 2010년 신년 달력으로 제작 되어 명동 '지렁이다'에서 판매중입니다^^! 이진경 작가의 작품을 캘린더로 만나볼 수 있답니다! 벽면에 달력을 붙일때는 이진경 작가의 담백한 감성을 작품 아이콘으로 표현한 스티커를 이용하여보세요~~
    이진경 작가의 2010 신년 달력에는 작품 아이콘으로 표현된 스티커가 포함되어 있어요!



    이진경은 1967년 서울생으로 1991년 덕성여대 서양학과 졸업 후 현재 강원도 홍천에서 작업하고 있다. KIAF, CoCa, In the Loop, 금호미술관, 관훈미술관 등에서 7번의 개인전을 가졌으며 도쿄 현대미술관, 예술의 전당, 성곡미술관, 미술회관 등에서 여러 번의 단체전을 가졌다.

    이진경 작가 작품 관람 및 구입 문의 : 최영재 018-355-851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