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렁이다'
탐방 남은 이야기
ㅣ 건강에도 좋고 지구에도 이로운 핸드메이드 아이템


<지렁이다>에는 땅의 실한 기운을 받은 재료로 만든 건강한 제품들과 친환경, 재활용 재료로 만든
착한 제품들이 드글드글하다. 모든 아이템을 다 소개할 수 없어 아쉽지만, 여기 소개하는 아이템들과
조우하는 것만으로도 이미 반쯤은 친환경적인 삶에 돌입한 거나 다름없다. 훗날 <지렁이다>에 놀러
가면 우리를 깜짝 놀라게 할 새로운 잇 아이템들이 우릴 또 자지러지게 만들겠지. 누구든 새롭고도
이로운 뉴 아이템과 만나면 친애하는 이웃들과 좋은 정보 나누기로 해요.




1. 생태 문화공간 <지렁이다>는 땀 흘려 흙을 일구는 농부의 건강한 마음에서 영감을 얻어 만든 곳이라고
할 수 있다. '훼손된 지구에 관심을 기울여 모두 함께 지구 건강을 꾀하자'는 염원이 담겨있는 곳
2. <지렁이다>오ㅘ 관련된 단어들과 정감 어린 옛 시절의 그리운 흔적들을 떠올리게 만드는 단어를
이진경이 직접 손으로 써 액자를 만들었다.
3. <버곤 앤 볼>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영국의 가드닝 브랜드로서 도시에서 텃밭을 가꾸는 도시 농부들을
위해 '쌈지농부'에서 이 브랜드를 런칭했다.
4. <더 막(The Mak)>은 유기농 막걸리로 만든 비누, 샴푸 브랜드다. 농부가 직접 담근 막걸리로 만든
친환경 세제인 <더 막>의 제품들은 보습력이 뛰어나다.
5. 오염 물질을 먹은 후 땅을 비옥하게 만드는 흙을 배설하는 지렁이. 지렁이는 건강한 나눔과 환원을
꿈꾸는 <지렁이다>의 아이덴티티다.


6. <구두공방 어린농부>에서는 너무나도 편안한 구두를 맞출 수 있다. DIY 패키지를 구입하면 구두를 직접
만들 수 있는데 만들어진 구두를 <구두공방 어린농부>로 보내면 고무 밑창을 달아 택배로 배달해준다.
7. 재활용 천으로 만든 가방들. 왼쪽의 박미정 작가가 디자인한 가방들은 일을 갖기 힘든 고령자들과
취약 계층의 사람들이 직접 바느질해 만든 가방이다.
8.<농부로부터>에서는 지역 농부가 지은 농산물과 농촌진흥청에서 추천한 농산물 가공품을 팔고 있다.
논산의 유기농 딸로 만든 딸기잼의 귀여운 패키지가 만에 들었다.
9. 파주와 가까운 북한에서 공수해온 대동강 맥주, 초록 맥주병 속에 북한의 청정 기운이 서려 있을 것만
같다는...
10. <지렁이다> 건물 뒤편에서 발견한 딸기소녀. 나무 그늘 아래서 강아지와 놀고 있는 딸기소져가 무척이나
부러웠다.
11. 단추, 옷핀, 실패, 알약 등, 주변에 흔히 널려 있는 소재들로 만든 깜직한 수제 벽시계는 <광>의 제품
12. 티슈 갑처럼 흉물스러운게 없다. 하얀 나무가 프린트되어 있는 쇼핑백 티슈케이스 <튜나페이퍼> 제품.
쇼핑백 안에 티슈를 넣어두고 밑에서 톡 뽑아 쓰면 공간절약도 되고 인테리어 효과도 누릴 수 있다.
13.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재활용 천으로 만든 헝겉 인형들. <세이브 얼스 마켓> 제품.
14. 컬러가 돋보이는 독특한 모양의 푹신한 쿠션들은 <한디자인>의 핸드메이드 제품
15. 땀을 뻘뻘 흘리며 일할 땐 땀 흡수가 잘되는 면이나 시원한 쐐기풀 원단으로 만든 일옷을 입으면 좋다.
이 옷은 정희정 작가가 만든 것.
16.올드한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LP들. 운이 좋으면 단돈 5,000원에 명반을 입양할 수 있다.
17. 신선한 재료로 요리하듯 만든 비누는 <베이지컬리>제품. 한 세트를 구입하면 다양한 향의 거품을 즐길 수
있다.
18. <지렁이다> 근처에는 유기농 식자재로 만든 피자와 스파게티를 파는 <어린농부 피자>있다. 그날 거둔 신
선한 재료로 만든 이곳의 피자는 화덕에서 구워내 풍미가 남다르다. 또한 이곳에서는 다른 곳에서는 만나기
힘든 독창적인 피자들을 만날 수 있다.

글_정유희, 사진_하덕현, 정유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쌈지농부 디자인컨설팅 사례 소개
충북 시골 아줌마 손맛 솜씨

 



‘농사가 예술이다’는 철학으로 도심 속에 건강한 '우리 먹거리'와 농사의 창조성과 농부에 대한 존경을 담은 '디자인 상품'을 전하는 (주)쌈지농부는 2009년 12월 말부터 2010년 2월 까지, 약 2개월에 걸쳐 충북 전통. 향토음식 책자
'충북 시골 아줌마 손맛 솜씨 (부제 : 향토음식솜씨 사업장을 찾아서)' 제작을 진행하였습니다.

월간 페이퍼의 정유희 기자, 포토그래퍼 하덕현 실장, 엘레펀트의 정해진 디자이너 등 전문가들과의 공동작업을 통해 현장에서의 진솔한 이야기를 담으려 했고 생산주체인 농부를 강조하여 상품 브랜드에 장인정신과 생동감을 부여함으로서 부가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충북농업기술원 및 해당 지역 농업기술센터 선생님들과 힘을 모았습니다. 

 안전하고 우수한 먹거리 생산과 향토음식문화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충북농업기술원의  향토음식연구회가 전개하는 '농촌여성 향토음식솜씨상품화사업'을 통해 선정된 사업장에 대한 정보를 소개하는 본 책자는, 충북의 농촌 여성들이 어떤 계기를 통해 각별한 솜씨로 자신만의 소중한 브랜드를 일구게 되었는지, 그 소박하면서도 열정적인 면모들이 수록되어 있습니다.

또한,  이 책에 실린 제품들은 다음과 같은 특장점이 있습니다.

. 원료와 제조환경이 깨끗하고 건강합니다.
. 녹색마인드를 지닌 진실한 아줌마들이 만듭니다.
. 거품 없는 가격으로 소비자를 만납니다.



충청북도의 농촌 여성들이 직접 농사짓거나 자신이 사는 지역에서 구매한 건강한 농산물로 솜씨를 내어 만든 정성 어린 상품들을 소비자에게 소개하는 '충북 시골 아줌마 손맛 솜씨'는 생산자와 소비자가 직접적으로 만날 수 있는 매개체가 되어 지역 농산물의 국내 소비를 활발하게 하고 우리의 음식문화를 풍성하게 함과 동시에 우리 아이들 미래의 밥상이 더 건강한 음식으로 채워질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예시1) 천등산 메주, 김영자 대표님


예시2) 산마루 먹뱅이된장, 조순희 대표님 부부


예시3) 마름갤러리, 윤정숙 대표님 부부


모두 40개 사업장의 대표님들 입니다


40개 사업장 리스트


* 본 저작물의 사진과 내용을 사전 동의 없이 무단 전재, 복제 하는 것을 금합니다. 문의  02-333-7121 (주)쌈지농부

.발행일 : 2010년 2월
.발행처 : 충청북도농업기술원

.제작 및 진행     : (주)쌈지농부
.취재, 편집        : 월간 PAPER (주)PAPER PRODUCTION 
.그림과 서체      : 이진경 작가



* 아래 링크에서 공개배포용을 다운로드 할실 수 있습니다. 
http://farmingisart.tistory.com/121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