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지농부 아트 레지던시 참여 작가 전시 <와야 2리전> 

일시: 2011년 3월 18일 ~ 2011년 4월 3일
초대: 2011년 3월 18일 금요일 오후 5시
장소: 논밭갤러리, 논밭예술학교
      (경기도 파주시 헤이리 예술마을 1652-118)
참여작가: 한윤정, 박승예, 백현주, 박윤주
기획: 박승예
주최, 지원:
(주)쌈지농부
www.farmingisart.com
담당자: 인지혜 farmingisart@gmail.com / tel: 011-9099-6033


전시 개요

위 참여 작가들은 각기 다양한 매체를 사용한 영상, 설치와, 평면의 회화, 사진 등의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들의 작업은 와야리의 공간과, 사람들, 소리와 빛을 고스란히 담고 있기도 하며, 혹은 공간과는 무관하게 폐쇄된 폐교안의 교실에서 진행된 지극히 개인적인 작업들로 구성되어지고 있다. 이들의 하나의 일관된 공통점은 그 모든 작업들이 강원도 와야 분교장 이라는 공간 안에서 하나의 시간과 공간을 공유하며 완성되거나 구상되었다는데 있다. 이 전시는 작가들의 “작품”만 을 보여주는 전시가 아닌 와야 폐교라는 공간 안에서 마을 사람들과 교류하기 위해 알게 모르게 작가들이 해왔던 일들, 그리고 작가들과의 교류를 위해, 모두 함께 어우러지기 위해 있어왔던 일들의 기록과 함께 그 것이 어떻게 각자의 작업으로 연결되어지는지, 6개월간의 시간 속에서의 진행과정을 모두 볼 수 있는 형태가 될 것이다.  이는, 작가들이 완성된 작업을 가지고 와 어우러지는 결과물의 협력 형태의 전시가 아닌, 경험하고 느끼는 조건의 시작이 같았던 작가들이 각자의 내면을 거쳐 각기 다른 작업이 나와 그것을 함께 전시하는 것으로 관람객으로 하여금 작가 각자의 개성을 더 뚜렷이 보여 줄 수 있는 전시가 될 것이다. 이 전시를 통하여 그러한 결과물을 고스란히 들고 와 도시의 중심의 공간에서 관객들에게 전달해 주고자 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홍천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 2010 지역사회 문화예술교육 활성화 지원사업

- 프로젝트명: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  - 진행기간: 2010년 5월~11월(7개월간)
- 진행장소: 강원도 홍천군 내촌면 일대       - 참여어린이: 내촌초등학교에 다니는 2~6학년 어린이들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 는 '농사가 예술이다'를 신념으로 다양한 친환경 사업을 전개하고 있는 (주)쌈지농부와 강원도 홍천에 거주하며 예술작업을 펼치고 있는 지역작가들, 그리고 홍천 내촌면에 사는 어린이들이 모여 진행한 문화 예술 프로젝트입니다. 농촌마을을 뛰놀며 자랐기에 생태적 감수성이 풍부한 홍천 어린이들은 2주에 한번 지역작가와 만나 자연을 감상하고, 그로부터 얻은 영감을 그림 혹은 목공으로 표현하고, 친구들 앞에서 자신의 작품을 발표하는 시간을 갖는 등 창조적인 날들을 보냈습니다.
 이번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 프로젝트는 생태적 관점에서 바라본 예술의 공공성을 확립하는 동시에, 지역 예술가와 지역 주민들간의 의미 있는 교류의 장을 마련해 주었습니다. 쌈지농부는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와 같은 프로젝트가 지역곳곳에서 많이 진행되어 지역 주민들에게는 예술 프로그램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참여 작가들에게는 농촌으로 작업세계를 확장시켜 농촌이 새로운 문화예술공간으로 탈바꿈 되는 날이 오기를 소망합니다.




 
:::::::::::::::::::::::   홍천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 리플렛 더보기 ::::::::::::::::::::: 

더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6 12일 토요일,
'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 두번째 수업날.
  
이날은 아이들과 함께 1톤 트럭을 타고 산골에 있는 작가 작업실에 가기로 한 날입니다.
세밀화를 그리는 이재은 작가의 텃밭도 둘러보고,
텃밭에서 자라는 식물을 관찰하여 그리는 수업이었지요. 
그러나 전날 부터 많은 비가 내렸고,
수업은 실내수업으로 변경되어 내촌면 복지회관에서 진행되었습니다.
트럭을 타고 산골 작업실로 이동할 생각에 들떠 있던 아이들은 조금 실망하는 기색이었어요.
텃밭을 둘러보는 대신,
옥수수, 배추, , 달맞이꽃, 백일홍 등
모종들과 야생화 화분을 보고 그렸습니다.  





"눈으로 보는 것만 그리지 않기.  
대상을 직접 손으로 만져보고
,
냄새도 맡아보고
,
이름의 유래도 생각해 보고
...
그 느낌을 담아 그리기
."  

이재은 작가와 연보라 작가의 설명 아래
 
아이들은 연둣빛 여린 잎을 만져보고
,
킁킁 냄새도 맡아가며 시끌벅적하게 그림을 그립니다

같은 모종인데도 그리는 아이의 감성에 따라
개성 넘치는 그림이 탄생했어요.
이재은 작가가 이야기하는 달맞이 꽃의 유래도 듣고, 
아이들이 자신의 그림에 대해 이야기 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수줍음이 많고 본인의 생각을 조리있게 표현하는데 서투른 아이들을 위해 
수업시간에는 늘 발표 시간을 갖기로 하였어요.
오늘 보고 그린 모종, 야생화들은 이재은 작가의 텃밭에 심어질 예정입니다.  
아이들은 다음 수업시간에 텃밭에 심겨진 
모종을 다시 관찰하여 그리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에요.   

다음 수업때는 날씨가 맑고 화창하기를 바래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5 22, 화창한 토요일 오후.

홍천 내촌면 내촌초등학교 운동장에서 홍천 어린이들과의 첫 만남이 있었습니다.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프로그램에 신청한 학생은 총 15.

이날은 11명이 참석해 주었어요.  

간단한 프로그램 설명과 앞으로 함께 할 선생님들 소개가 끝나고,

어린이들 자기소개가 있었습니다.

쑥쓰러워하는 어린이들의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

쌈지농부에서 준비해 간 스케치북, 물감, , 연필, 지우개 등 그림도구를

선물하는 시간을 마지막으로 첫 시간이 끝났어요.  

해맑고 순수한 홍천 어린이들과 본격적인 수업을 시작하게 될 6 12일이 기다려지네요.

박영재, 신창대, 용현순, 윤민희, 이학유, 정하은, 허민주, 허보라, 이학헌,
박수범, 박연희, 배가현, 장예건, 이중규, 이완규 어린이~
만나서 반가워요 ^^

 





-----------------------------------------------------------------------

홍천에 퍼지는 예술의 기운!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

 

쌈지농부는 2010년 지역사회 문화예술교육 활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프로그램을 강원도 홍천에서 진행합니다.

홍천 어린이들과 농부를 대상으로 지역 작가들과 함께

마을 안내판을 그리고, 들에 핀 야생화를 그리고, 건강한 땅을 만드는 법을 배우는

시간을 통해 상대적으로 예술문화가 부족한 홍천에 새로운 예술적 기운을 전달하고자 합니다.    

농촌에 예술의 창조성을 전하고, 도시에 농사의 창조성을 전하는

쌈지농부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프로그램을 주목해 주세요 ^^

 

주최, 주관 : ㈜쌈지농부

후원 :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홍천군청

기간 : 어린이 프로그램 - 5~ 10 / 농부 프로그램 - 7 ~ 1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5 22, 화창한 토요일 오후.

홍천 내촌면 내촌초등학교 운동장에서 홍천 어린이들과의 첫 만남이 있었습니다.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프로그램에 신청한 학생은 총 15.

이날은 11명이 참석해 주었어요.  

간단한 프로그램 설명과 앞으로 함께 할 선생님들 소개가 끝나고,

어린이들 자기소개가 있었습니다.

쑥쓰러워하는 어린이들의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

쌈지농부에서 준비해 간 스케치북, 물감, , 연필, 지우개 등 그림도구를

선물하는 시간을 마지막으로 첫 시간이 끝났어요.  

해맑고 순수한 홍천 어린이들과 본격적인 수업을 시작하게 될 6 12일이 기다려지네요.

박영재, 신창대, 용현순, 윤민희, 이학유, 정하은, 허민주, 허보라, 이학헌,
박수범, 박연희, 배가현, 장예건, 이중규, 이완규 어린이~
만나서 반가워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쌈지농부는 2010년 지역사회 문화예술교육 활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프로그램을 강원도 홍천에서 진행합니다.

홍천 어린이들과 농부를 대상으로 지역 작가들과 함께 마을 안내판을 그리고, 들에 핀 야생화를 그리고, 건강한 땅을 만드는 법을 배우는 시간을 통해 상대적으로 예술문화가 부족한 홍천에 새로운 예술적 기운을 전달하고자 합니다.    


농촌에 예술의 창조성을 전하고, 도시에 농사의 창조성을 전하는

쌈지농부 “와야마을 생태예술 함께하기프로그램을 주목해 주세요 ^^

 

주최, 주관 : ㈜쌈지농부

  :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홍천군청

  : 어린이 프로그램 - 5~ 10 / 농부 프로그램 - 7 ~ 1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2009-7-25  
강원일보

서울 한복판인 인사동 쌈지길에서 홍천농특산물 홍보 및 판매행사가 실시된다.

군에 따르면 홍천군생활개선회(회장:안경순)는 25, 26일 이틀간 인사동 쌈지길에서 홍천강수라쌀, 찰옥수수, 홍천잣, 홍천인삼 등 5대 명품 판매 및 홍보행사를 갖는다.

또 홍천의 전통 먹을거리인 메밀전병, 수리취떡, 찐옥수수, 구운 옥수수 등 고향의 맛이 담뿍 담긴 향토음식을 선보인다.

이번 농특산물 행사는 (주)쌈지가 농부아트프로젝트를 관내 폐교인 내촌면 와야분교에서 운영하면서 맺은 인연으로 열리게 됐다.

군은 이와 함께 피서철 홍천농특산물 판로 확대를 위해 대대적인 홍보 활동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8월1일부터 5일까지 홍천읍 상오안리 향토문화단지에서 열리는 제13회 홍천찰옥수수 축제 홍보물 1만매를 서울지역에 배포한다.

최봉현 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도시 소비자들에게 홍천 농특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인사동 쌈지길에서 농특산물 홍보전을 갖게 됐다”며 “도농 직거래장터 확대, 축제장 특설매장 개장 등 피서철을 맞아 보다 공격적인 마케팅을 실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홍천=김광희기자 kwh635@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