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을생각하고,환경을위한 소비를 만드는 에코 라이프 스타일 숍

littlefarmers 오픈!

-핸드메이드친환경 가죽 잡화 브랜드 ‘littlefarmers’ 직매장2개점동시 오픈 -


 브랜드명과동일한 이름을 사용하는 littlefarmers (리틀파머스) 매장은“환경을 생각하고,환경을위한 소비를 만드는 에코 라이프 스타일 숍(Ecolife style shop)”을지향합니다. 사회적기업 '문화로놀이짱'과 협력하여 폐가구를 재활용하여감각적으로 배치한 매장에서는  -  little farmers', '광', '공장', '누비엔', 'No name no shop', '디자이너 서승협', '리블랭크', 'Martine Sitbon', 'Burgon&Ball', '베이지컬리', 'SLOW ssamzie', '쌈지농부', '에코브릿지', '에코파티메아리', '이근세(금속공예)', '전성근(도예)', '터치포굿', 'Polarzoo' 등  -  환경과 재활용의 가치를 공유하는 브랜드,사회적기업,지역공예작가의 상품을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는 새로운편집 매장입니다. 특히농사,농업을예술 컨텐츠로 승화시키는 쌈지농부와 협력하여 지역의건강한 농산물과 식품을 소개, 도시의 젊은 층에게음식으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스타일을 제시하려고 합니다. 또한환경을 주제로한 워크샵,공연,영상회등 다채로운 문화 행사를 통해 의식있고 윤리적인 소비문화를 위한 커뮤니티의 역할을 할 예정입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홍대점 전경)


SHOP LACATION _

  • 강남점: 강남구 역삼동 619-27.  02)561.7121. [약도]
  • 홍대점: 마포구 창전동 436-7.    02)333.3351 [약도]



little farmers는 친환경 소재를 사용하고, 불필요한 장식을 배제한 윤리적 신발(ethical shoes)을 디자인합니다. 순수 식물성 오일을 가공한 가죽의 부드러운 착화감, 한땀한땀 장인의 손을 거쳐 완성되는 가치있는 기다림. little farmers의 사람과 자연을 배려한 착한 신발을 만나 보세요.



little farmers의 가방은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지향합니다. 최소한의 공정만을 거친 천연 가죽을 사용하여, 사람과 자연 모두에게 이로운 착한 가방을 만듭니다. 가장 자연적인 색깔과 소박한 모습으로, 이 흐를수록 더욱 멋스럽게 변화하는 little farmers의 가방을 만나 보세요





litte farmers

simple . green . easy

website  /  online-shop  /  facebook page littlefarmers /  twitter @little_farmers /  youtube

little farmers (리틀파머스) 브랜드 소개서





* 그리고 한가지 더, little farmers 매장에서는 RE-PAPER BAG 프로젝트를 진행합니다. 한 번 사용되고 버려지는 쇼핑백들을 수거, 단순한 보완작업을 거쳐 다시 한번 가치있게 사용될 수 있도록 합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presented by

(주)어린농부 피혁사업부 / 서울 마포구 창전동 5-129 1F

littlefarmers의모든 제품은 열매나눔재단의 사회적기업 ()고마운사람과서울형예비사회적기업 ()쌈지농부에서고용한 사회적 일자리를 통해 생산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지렁이다' 버곤&볼 가드닝 용품
Burgon & Bal은 3백여 년 전통의 영국 가드닝 용품 브랜드. 심플하면서 세련된 디자인으로
유럽의 홈 가드닝 분야에서 인기 몰이 중이다. 가격 모종삽 3만 9천원부터, 구리 T 레이블(10개) 2만 4천원
문의 031.942.3948

Editor's Review
도시농부들이 고가의 가드닝 도구를 큰맘먹고 구입해 애장품 삼는 것도 의미있지만, 헤이리 '지렁이다'가
웰빙 아닌 로하스적(쇼핑백 대신 신문지 재활용 봉투를 사용하고, 리사이클 제품으로 매장을 꾸몄다) 콘셉트
라는 것에 높은 점수를 준 기자로서, 고가의 수입 브랜드가 입점한다는 것이 아쉽다(일반 철물점 모종삽은 1천원).
디자인과 제품펵은 우수하다. 보급형의 쌈지농부표 스타일리시 가드닝 브랜드가 론칭했더라면.




에코 라이프를 실천하고 있는 지렁이다와 쌈지 아트 디렉터로 활동 중인 박미정 작가가 콜라보레이션한 가방.
가방재료는 모두 리사이클링 패브릭을 사용햇다. 6만5천원. 지렁이다.



[출처 레몬트리 6월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



http://www.burgonandball.com/

많은 도시민들이 가드닝에 열중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가드닝 도구를 전문적으로 제조하고 판매하는 곳을 찾기는 그리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

디자인적으로도 훌륭하고, 실제 사용하기에도 튼튼한 해외 샘플들을 살펴보다가,  
영국에서 가장 오래됐다는 'Burgon & Ball' 이라는 가드닝툴&농기구 제조사를 알게됐습니다. 
1730년에 설립되어 현재까지 경영을 지속하고 있다는 점에 놀랐습니다. 



http://www.burgonandball.com/shop/scripts/default.asp?trade=false&sect=g

정말 다양하게 세분화된 도구들을 생산, 판매하고 있고 심지어 씨앗, 분무기 원예용바구니(trugs)까지 취급하는 것을 보면 실제 수요도 상당하리라 여겨집니다. 실제로 우리가 선진국이라 일컫는 국가들에서 시니어층에게 가장 좋은 취미로 가드닝(gardening)이 뽑힌다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우리나라에서도 텃밭이 딸린 별장개념의 클라인 가르텐(Klein Garten) 에 사람들의 관심이 쏠리는 것 같습니다. 확실히 앞으로는 '골프'보다는 '가드닝'의 시대가 열리리라 확신합니다 ^^

위에 소개해드린 Burgon & Ball 에서 운영하는 블로그 'Grow with us' 에 재밌는 포스팅이 있어 소개하면서 마치겠습니다. '가장 무거운 호박 재배하기' 대회를 직원 대상으로 개최한 결과입니다. (주어진 재료는 동일했습니다)




1st Place: John Osowski, Shear Bender, 3.6kg

2nd Place: Mac MacFarlane, Shear Grinder, 3.15kg
3rd Place: Peter Jackson, Chairman, 2.72kg

and the best of the rest.....

Julie Short, Engineer
Tim Vine, Company Secretary


Carol Hartley, Accounts
Stuart Turner, Foreman


Maria Bevis, Sales Administrator
Barbara Oates, Purchasing

 Nicola Reed, Design





 

 



  







by 쌈지농부 기획실 천재박
flavors.me/jvakc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쌈지농부